케빈 단소: 제가 성장하고 있는 것을 몸으로 느낄 수 있을 정도로 강렬한 훈련을 받고 있습니다.

2019년 7월 24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