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움: “팬 여러분과 준결승에 진출하고 싶습니다”

2019년 4월 1일